덥고 습한 날씨에 모두 잘 지내고 계신가요?
제가 너무 뜸했죠? 바쁘기도 했지만, 블로그 관련해서 약간 이상한 일이 있었던 바람에...
이걸 계속 유지해야하나 말아야하나 좀 망설이기도 했거든요>.<
블로그가 불특정다수에게 보여지는 곳이라 좀 어려운 부분이 있는 것 같네요.

그래도 이웃분들과 얘기 나누고 소식 전하는 일이 저에게는 큰 즐거움이라 다시 왔어요^^

아기토끼는 잘 크고 있구요, 저도 좀 보여드리고 싶은데, 위에 말씀드렸던 이유로 사진을 올리기가 조금 꺼려지네요.
이상한 일이 있고나니 소심해져서... 이해해주실거죠?

아기토끼는 최근 백일을 맞이했어요. 그래서 뭔가 의미있는 일이 없을까 생각하다가,
어떤 아가들에게는 꼭 필요하지만 아기토끼에게는 필요없는 물품들을 정리해 작은 기부를 하기로 했답니다.

아직 백일밖에 안 지나서 사실 안 쓰는 아기용품 같은 게 많지는 않아요. 다 쓸 수 있기는 하죠^^
그래도 여러 개 있거나 꼭 필요하지 않은 것까지 끌어안고 사는 건 욕심인 것 같아 최대한 정리를 해보았네요.



이건 배냇저고리에요. 아기세탁기로 빨아서 구김은 있지만 실제로 한 번 밖에 안 입혀서 새것과 다름 없어요.
아기옷 브랜드 중엔 꽤 고가브랜드의 것이구요ㅎㅎ

아기토끼가 태어난 후 처음 입혔던 배냇저고리는 다른 거니까 그것만 기념으로 남겨주면 될 것 같아서 이건 보내기로 했어요.



요건 긴팔이지만 얇고 가벼운 우주복인데요, 6개월 정도까지 입힐 수 있는 옷이에요. 이 옷도 두 번 정도 입혔네요.
그치만 아기토끼는 이제 우주복이 별로 필요하지 않아요. 다른 옷들도 있고...
신생아에게 더 필요한 옷 같아서 챙겼어요.



반듯하게 개어봐도 역시 아기세탁기로 빤 옷의 구김은 어쩔 수가 없네요. 다려야할까요?
아기토끼한테는 그냥 막 입히긴 하는데요ㅎㅎ

안 입히는 옷들이 몇 개 더 있긴한데 이 옷들처럼 깨끗하지가 않아서 그건 그냥 뒀어요.
제가 '쓰던 물건을 남에게 줄 때 절대 허름한 물건을 보내지 않는다. 내가 갖고 있어도 충분히 잘 쓸 수 있는 것만 준다'는
개똥철학을 갖고 있는지라^^;



그리고 분유 두 통과 젖병 몇 개에요. 물론 이건 다 새것이에요. 선물받기도 하고 사은품으로 받기도 하고...
아기토끼는 완전히 모유수유 중이고, 제가 병원에 간다거나 뭔가 돌발상황이 있을 경우를 대비해
스틱분유만 좀 준비해두고 있어요.
 
스틱분유가 뭐냐면, 우리가 흔히 보는 커피믹스나 코코아 같이 일회용 스틱형으로 포장되어있는 분유에요.
캔에 든 분유는 한번 열면 3주 이내에 소비해야 변질을 막을 수 있거든요.
그러니 모유수유하는 아기토끼에게는 필요가 없지요. 돌발상황 같은 건 한달에 한 번도 생길까말까니까요.
젖병도 쓸 일이 없으니까 두 개만 가지고 있고 나머지는 보내기로 했어요.



사진에 있는 것 외에 일회용 수유패드 120매들이 한 팩이랑, 아기비데 새 것, 새 무릎담요 2장도 챙겼어요.
이 물품들은 미혼모 시설인 애란원에 보내려고 해요.
언젠가 읽은 기사에서 미혼모 분들은 아기 배냇저고리 한 장조차 아쉬운 상황이라는 가슴아픈 내용을 본 적이 있어서요...

일단 아직은 아기토끼도 백일밖에 안 되어서 가진 물건도 별로 없고ㅋㅋ 그래서 요만큼만 보내지만,
돌쯤 되면 좀더 제대로 된 기부를 하고 싶어요.
돌잔치 대신 그만큼의 비용을 아기토끼 이름으로 보육시설에 기부하는 게 목표인데요, 벌써 반대하는 분들이 있어서 좀...-_-;
아기엄마는 저인데요ㅠㅠ

암튼 내일 깜뺀님 출근길에 애란원에 들러 전달해달라고 부탁해뒀어요.
참, 사진 맨 뒤에 있는 건 아기띠인데요. 그것도 선물을 두 개 받아서 하나는 기증하려고 했더니,
깜뺀님이 출산 앞둔 친구(의 부인)에게 주고 싶다고 해서 빠지게 됐어요>.<
돈 잘 버는 분들인 걸로 아는데 그냥 사게 하고 애란원에 보내고 싶은데 쵸큼 아쉽네요...

아기토끼껀데 너무 제 맘대로 하나요?^^; 아까 물어보니까 저랑 눈 맞추고 생글생글 웃긴 하던데,
아기토끼도 허락해준 거겠죠?ㅎㅎ

이렇게 사진 찍어두고 포스팅도 해두고 나중에 아기토끼한테 보여줄래요.
너 아가 때 백일 기념으로 이렇게이렇게 했었어, 하면서요^^

그럼 또 소식 전할게요!
더운 날씨에 건강 조심하세요-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Hello Baby'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새 주인을 찾아줄게요  (13) 2011.06.19
또 오랜만이에요^^  (14) 2011.04.22
곧 집으로 돌아갑니다:)  (13) 2011.03.11
Happy Birthday!  (11) 2011.02.26
출산가방 꾸리기  (15) 2011.02.21
낯선 물건들!  (13) 2011.02.16
Posted by blueberry pi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Yum™ 2011.06.19 23:37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음~ 좋은일 하시는거에 박수 보내드립니다~\^^/ 낳았다고 하신지 벌써 백일이 지난거군요~ ㅎㅎ 참 빨라요 블로그 관련 안좋은일은 잘 마무리되신거죠? 날이 점점 더워지네요 가족모두 건강하세용~^^

  2. 죽지 않는 돌고래 2011.06.20 01:03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옷. 저도 열심히 봐놔야 겠따능. +_+

  3. 하늘을달려라 2011.06.20 07:54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벌써 아기토끼 100일이였어요?
    와~....;;;
    세상에나 ㅎㅎ

    참 좋은일 많이 하시네용^^
    그리고 블루베리파이님의 개똥철학이 너무너무 맘에 들어서 ㅋㅋ
    제가 아기가 있으면 신청할껀데 ㅎㅎㅎ

    그나저나...블로그통한 안좋은일이....;;
    무슨일이셨을지..걱정이 되네요 ㅠㅠ

  4. 씩씩맘 2011.06.20 11:44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좋은일하시네요 저는둘째도계획중에있어서그냥서랍장속에다묻어뒀는데^^;; 엄마가되니가슴아픈미혼모나아기에관한소식이눈에잘들어오는것같아요 예전엔관심갖지않았었는데.. 저도자극받아좋은일좀해봐야겠어요^^

  5. 2011.06.20 11:46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비밀댓글입니다

  6. 2011.06.20 16:55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비밀댓글입니다

  7. 아랴 2011.06.20 23:20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역시 맘두 이쁘시고 .. 알뜰도 하셔라~
    이 나이에 하나 더 낳을순없구 ~~ 좋은일에 박수보냅니다 ㅎㅎ

    좋은꿈 ~~ 꾸세요 블루베리님 ^^

  8. meru 2011.06.23 05:17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마음이 너무 예쁘세요.
    사실 도와주고 싶다는 마음이 있더라도..이렇게 실천하기가 쉽진 않은 것 같아요.
    감동했어요...^^
    그리고 아기토끼 100일 넘넘 축하드려요~~~!!!!

  9. 까진양파 2011.06.23 14:54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파이님은 생각도 이쁜거 같아요. ^ ^~ 제 주변에 아가 엄마도 돌때 잔치보다 기부를 하더라구요. 이렇게 맘 이쁜 엄마들이 많아져야 세상이 더 밝아질꺼라 생각해요.
    적게 낳으니 내아이만이 아닌 공동의 아가들로 생각하면서 키우고 주변에서 지켜줘야 할거같아요.
    백일 완존 축하해요~~~~

  10. 씩씩맘 2011.08.10 21:09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오랜만에들이왔습니다 여전히바쁘신가봐요^^ 휴가는다녀오셨는지요ㅎㅎ날씨더운데건강조심하세요 아기토끼에게도안부전해주세요^^

  11. 하늘을달려라 2011.08.28 23:25 신고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ㅎㅏ이고...잊긴요~
    언제 돌아오시나 궁금해하고 있습니다~
    잘 지내고 계시죠?
    아기토끼 꼬기좀 많이 먹여야 겠군요~^^;;

    언능 돌아오셔서 아기토끼소식도...
    맛있는 음식소식도 들려주세요^^

  12. 2011.09.13 19:35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비밀댓글입니다

  13. 2011.12.26 10:23  댓글주소  댓글쓰기 수정/삭제

    비밀댓글입니다